GS칼텍스 여수공장서 또 화재 발생, 인명피해 無
GS칼텍스 여수공장서 또 화재 발생, 인명피해 無
  • 김청현 기자
  • 승인 2017.08.10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S칼텍스 여수공장 이달만 두 번째 화재, 8일만에 발생
▲ GS칼텍스 산업단지에 화재가 발생한지 8일만에 또 화재가 발생했다. (사진제공=독자/뉴시스)

[일요주간=김청현 기자] GS칼텍스 산업단지에 화재가 발생한지 8일만에 또 화재가 발생했다.

10일 오전 6시 38분께 여수국가산업단지 내 GS칼텍스 여수 2공장 VRHCR(중질유분해공정) 냉각기 부근 배관에서 ‘펑’소리와 함께 검은 연기와 불길이 치솟았다. 단지 내 화재는 지난 2일 변전실에서 불이 난 것에 이어 이달 들어 두 번째이다.

불길은 2시간여 만에 진화됐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당국은 진화를 위해 소방차 18대 등 장비 28대, 경찰과 소방관 등 인력 260여 명을 현장에 투입했다.

공장 측에서는 불길이 더 커지는 것을 막기 위해 원료공급밸브를 차단하고, 소방당국과 함께 남은 연료를 연소하는 등의 작업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