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골다공증치료제 허가권·판권 인수
대웅제약, 골다공증치료제 허가권·판권 인수
  • 조무정 기자
  • 승인 2017.10.11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웅제약은 노바티스와 한국산도스로부터 산도스의 골다공증 치료제 ‘졸레드론산 주 5㎎/100㎖’의 국내 판권 및 허가권을 인수했다고 11일 밝혔다.

[일요주간=조무정 기자] 대웅제약은 노바티스와 한국산도스로부터 산도스의 골다공증 치료제 ‘졸레드론산 주 5㎎/100㎖’의 국내 판권 및 허가권을 인수했다고 11일 밝혔다.

대웅제약은 한국산도스와의 유통·판매 계약에 따라 2014년부터 ‘산도스졸레드론산 주 5㎎/100㎖’를 국내 독점 판매해왔다.

‘산도스졸레드론산 주’는 대표적 골다공증 치료 제제인 비스포스포네이트(BP) 계열의 골다공증 치료 주사제로 1년에 1회 투약한다. 폐경 후 여성의 골다공증 치료 및 예방, 남성의 골다공증 치료, 저충격 고관절 골절 후 새로운 골절예방 등 BP 제제 중 가장 많은 적응증을 가지고 있다.

IMS헬스 데이터에 따르면 골다공증 치료제인 BP 계열 전체 시장 규모는 지난해 기준 약 1200억원 수준이다. 지난해 ‘산도스졸레드론산 주’의 매출은 81억원이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이번 판권인수를 통해 대웅제약은 제품 라인업 강화와 함께 안정적인 매출 수익원을 추가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에는 연매출 200억원 대의 제품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