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4-19 18:44 (목)
[포토] 12장으로 만나는 청와대 ‘무료’ 달력
[포토] 12장으로 만나는 청와대 ‘무료’ 달력
  • 최종문 기자
  • 승인 2018.01.04 17: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와대 달력, 청와대 전속 사진작가가 촬영한 문재인 대통령 사진으로 구성
월별 중요 일정‧대통령의 연설문‧정책 메시지 포함
2018년 1월, 새로운 시작. 나라답게 정의롭게. 새로운 대한민국을 함께 만들어갑니다.
2018년 1월, 새로운 시작. 나라답게 정의롭게. 새로운 대한민국을 함께 만들어갑니다.
2018년 2월 9일에 평창동계올림픽이 개막합니다. 홍보대사인 문재인 대통령은 수호랑 반다비와 함께 평창이 아시아의 평화올림픽으로 성공하길 기원합니다. 평화롭게, 번창하는. 평창.
2018년 2월 9일에 평창동계올림픽이 개막합니다. 홍보대사인 문재인 대통령은 수호랑 반다비와 함께 평창이 아시아의 평화올림픽으로 성공하길 기원합니다. 평화롭게, 번창하는. 평창.
3월 8일은 "세계여성의날'이네요. 일터에서, 또 가정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여성들을 응원합니다. 여성의 삶의 문제를 해결하겠습니다.
3월 8일은 "세계여성의날'이네요. 일터에서, 또 가정에서 열심히 살아가는 여성들을 응원합니다. 여성의 삶의 문제를 해결하겠습니다.
4월. 세월호를 기억합니다. 늘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안전한 대한민국, 만들겠습니다.
4월. 세월호를 기억합니다. 늘 기억하고 있었습니다. 잊지 않겠습니다. 안전한 대한민국, 만들겠습니다.
5월. 5.18 민주화운동의 정신을 이어받겠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존엄함을 하늘처럼 존중하겠습니다. 그것이 국가의 존재가치라고 믿습니다.
5월. 5.18 민주화운동의 정신을 이어받겠습니다. 국민의 생명과 존엄함을 하늘처럼 존중하겠습니다. 그것이 국가의 존재가치라고 믿습니다.
6월은 호국보훈의 달.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국군용사들과 호국영령을 기억합니다. '보훈'의 참된 의미를 되새깁니다.
6월은 호국보훈의 달. 나라를 위해 헌신하는 국군용사들과 호국영령을 기억합니다. '보훈'의 참된 의미를 되새깁니다.
여름휴가를 떠나는 7월. 노동시간 단축으로 일자리를 창출하고 가족이 함께 하는 저녁과 휴일을 보장하는 것, 문재인 대통령이 줄곧 강조해 온 '연차휴가 의무사용' 으로 시작합니다.
여름휴가를 떠나는 7월. 노동시간 단축으로 일자리를 창출하고 가족이 함께 하는 저녁과 휴일을 보장하는 것, 문재인 대통령이 줄곧 강조해 온 '연차휴가 의무사용' 으로 시작합니다.
8월 15일은 광복절. 지난 12월 중국 충칭의 임시정부 청사를 방문한 대통령은 먼 곳에서 조국 광복의 소식을 전해들었을 애국지사들을 생각했습니다. 임시정부는 우리 대한민국의 뿌리입니다.
8월 15일은 광복절. 지난 12월 중국 충칭의 임시정부 청사를 방문한 대통령은 먼 곳에서 조국 광복의 소식을 전해들었을 애국지사들을 생각했습니다. 임시정부는 우리 대한민국의 뿌리입니다.
올해 9월 부터, 만 65세 이상 소득하위 70% 에 해당하는 어르신들께 매 달 25만원의 기초연금을 드리게 됩니다. 어르신 여러분, 건강하세요. 열심히 살아오셔서 참 고맙습니다.
올해 9월 부터, 만 65세 이상 소득하위 70% 에 해당하는 어르신들께 매 달 25만원의 기초연금을 드리게 됩니다. 어르신 여러분, 건강하세요. 열심히 살아오셔서 참 고맙습니다.
작년 10월 부터 중증치매 환자의 의료비 부담이 대폭 줄었습니다. 치매의 진단과 치료, 간병은 가족만의 힘으로는 감당하기 어렵습니다. 국가가 책임지고 돕겠습니다.
작년 10월 부터 중증치매 환자의 의료비 부담이 대폭 줄었습니다. 치매의 진단과 치료, 간병은 가족만의 힘으로는 감당하기 어렵습니다. 국가가 책임지고 돕겠습니다.
11월 9일은 소방의 날입니다. 소방관, 경찰관, 사회복지사, 집배원 등 국민 생활과 함께 하는 현장 민생공무원들께 감사와 응원을 보냅니다.
11월 9일은 소방의 날입니다. 소방관, 경찰관, 사회복지사, 집배원 등 국민 생활과 함께 하는 현장 민생공무원들께 감사와 응원을 보냅니다.
12월. 한 해를 마무리 합니다. 2019년에도, 그 다음 해에도. 언제나 국민 곁에서 소통하는 청와대가 되겠습니다. 국민여러분, 고맙습니다.
12월. 한 해를 마무리 합니다. 2019년에도, 그 다음 해에도. 언제나 국민 곁에서 소통하는 청와대가 되겠습니다. 국민여러분, 고맙습니다.

_최종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