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명회 성료

김용환 기자 / 기사승인 : 2021-12-03 08:04:16
  • -
  • +
  • 인쇄
학년별 4학급씩 총 24학급, 정원 528명 규모 대안 특성화 중·고 통합학교
▲ 의왕시,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명회 성료

 

[일요주간 = 김용환 기자] 의왕시(시장 김상돈)는 지난 1일 내손2동주민센터 대강당에서 시민들을 대상으로 ‘내손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명회(가칭)’를 개최했다.


이날 설명회는 미래학교가 지난 10월 29일 개최된 행안부-교육부 공동투자심사에서 최종 승인됨에 따라 시민들에게 미래학교의 설립과정 및 교육과정 등을 안내해 미래학교에 대한 올바른 인식과 지역교육공동체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내손동 지역은 중학교 부재로 오랫동안 많은 학생들이 불편을 겪어 왔다. 의왕시, 경기도교육청과 교육부는 그동안 수차례 협의에서 4차 산업혁명시대 창의융합형 인재육성을 위한 미래학교의 필요성을 상호 인식하고, 이재정 교육감과의 면담과정에서 경기도 최초로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 설립 추진을 올해 상반기에 합의했었다.

의왕시가 학교부지를 제공하고 교육청에서 설립하게 되는 미래학교는 중학교·고등학교과정 학년별 4학급씩 총 24학급, 정원 528명 규모의 대안 특성화 중·고 통합학교로 경기도 거주 학생이면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중·고 통합운영 미래학교는 일반학교 교육과정을 기본으로 하면서 학생들의 적성과 소질에 맞는 교육과정을 진로와 연계해 다양한 학습경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체험 위주의 교육을 통해 미래역량을 함양시키는 학생주도형 학교로 운영될 계획이다. 또한, 정형화된 교실이 아닌 교실과 개방형 공유 공간을 연결하여 학생주도의 프로젝트, 주제별 토론 활용이 가능한 공간으로 구성된다.

김상돈 의왕시장은 “미래학교가 우리 아이들에게 공정한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고, 우리나라 미래교육의 본보기가 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2024년 3월에 정상 개교될 수 있도록 군포의왕교육지원청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