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신요환·윤인섭 사외이사 신규 선임…자추위 구성 완료

정창규 기자 / 기사승인 : 2022-01-27 17:43:47
  • -
  • +
  • 인쇄
손태승 “완전 민영화 계기 더 큰 이익 주주들에게 보답”

 

[일요주간 = 정창규 기자]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27일 서울 중구 회현동 우리금융 본점 시너지홀에서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하고 신요환·윤인섭 두 명의 사외이사를 신규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지난해 9월부터 진행된 예금보험공사의 지분 매각 절차가 마무리됐으며, 우리금융그룹은 완전 민영화를 성공적으로 이루게 됐다.

특히, 민영화 모멘텀으로 올해 들어 우리금융지주의 주가는 업종 내 최고상승률을 보이며 시장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손태승 회장은 이날 임시주주총회에서 인사말을 통해 “완전 민영화를 계기로 우리금융그룹은 새로운 꿈과 더 큰 미래를 향해 힘차게 도약해 더 큰 이익으로 주주님들께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