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산시 합계출산율, 전국 평균보다 높아

최준호 / 기사승인 : 2021-08-27 22:57:59
  • -
  • +
  • 인쇄
군산 상생형 일자리 사업 등 산업단지 활성화 및 선제적인 육아정책 추진

 

[일요주간 = 최준호 기자] 통계청이 발표한 전국 합계출산율에서 군산시의 2020년 합계출산율이 0.954로 전국(0.837) 및 전북(0.909)보다 높은 수치로 나타났다.

전국적으로 코로나19로 인해 일자리가 줄고, 결혼 및 출산이 급격히 감소하는 상황 속에서도 군산의 출산율은 감소세가 상당히 둔화된 것으로 조사됐다.

시는 군산 상생형 일자리를 통해 청년취업 여건이 개선되고, 무료 영유아 보험 제공, 산후조리비용지원을 시 자체사업으로 추진하는 등 ‘부모와 아이가 함께 행복한 도시, 군산’을 만들기 위한 선제적인 정책이 효과를 본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특히 육아정책 서비스에서 소외되는 시민이 발생하지 않도록 매년 임신·출산·육아 가이드북을 발간하고, 출생신고 시 원스톱 서비스로 손쉽게 이용할 수 있는 육아혜택을 제공한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임신·출산·육아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해 모든 세대가 행복한 군산시를 누릴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