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뉴욕지점에 'IB Unit' 개소...글로벌 IB Player 발돋움 기반 마련

채혜린 기자 / 기사승인 : 2019-05-08 17:21:29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오보열 부행장 "글로벌시장, 투자자산 발굴해 수수료 등 확보할 수 있는 IB시장 크게 활성화돼 있어"
▲ 7일, KB국민은행 미국 뉴욕지점에서 열린 『뉴욕 IB Unit』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왼쪽부터) 류영준 KB국민은행 뉴욕지점장, 유창민 금융감독원 뉴욕사무장, 정상돈 한국은행 뉴욕사무소장, 김성욱 주미 한국대사관 재경관, 송태훈 KB국민은행 뉴욕 IB Unit장, 오보열 KB국민은행 CIB고객그룹 부행장, 이재근 KB국민은행 경영기획그룹 전무. /제공=KB국민은행.

 

[일요주간=채혜린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이 ‘뉴욕 IB Unit’을 열고 업무를 개시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7일 미국 뉴욕지점에 ‘뉴욕 IB Unit’을 열고 업무를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개소식에는 오보열 KB국민은행 CIB고객그룹 부행장, 이재근 KB국민은행 경영기획그룹 전무, 김성욱 주미 한국대사관 재경관, 정상돈 한국은행 뉴욕사무소장, 유창민 금융감독원 뉴욕사무소장 등 유관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KB국민은행은 “‘뉴욕 IB Unit’은 미주시장에서 속도감있는 현지 딜 소싱(투자처 발굴) 채널을 구축했다”면서 “이를 통해 KB국민은행이 글로벌시장에서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글로벌 IB 플레이어(Player)로 발돋움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KB국민은행은 뉴욕 등 미주 시장에 대해 그간 지속적인 관심을 놓지 않았다.

KB국민은행은 “홍콩, 런던에 이어 뉴욕에도 IB Unit을 개설함으로써 선진국 시장의 Biz Line-Up을 확충하고, IB 영업의 지역별 허브 역할을 수행해 그룹차원의 IB 경쟁력을 강화할 것”이라고 이번 개소 배경을 설명했다.

오보열 부행장은 “글로벌 시장은 투자자산을 발굴해 수수료 이익 등 새로운 수익원을 확보할 수 있는 IB시장이 크게 활성화 되어있다”며 “보다 많은 해외 네트워크 자산을 확보해 실적을 쌓게 되면 해외 IB 시장에서 KB국민은행의 영향력도 높아질 것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