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다양한 기능의 콤팩트 카메라 3종 출시

노현주 기자 / 기사승인 : 2011-03-11 11:10:50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삼성전자 콤팩트 카메라 신제품 3종 출시.
▲ 삼성전자 콤팩트 카메라 신제품 3종 출시.
삼성전자가 다양한 기능과 고성능을 갖춘 콤팩트 카메라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삼성전자가 이번에 출시한 프리미엄 카메라 ‘WB210’은 콤팩트 줌 카메라로서는 세계 최초로 21mm 슈퍼 와이드 광각 렌즈로 단초점 촬영시 초광각 촬영이 가능한 슈퍼 와이드샷 기능을 선보였다.

1,420만 고화소에 광학 12배 Zoom(24mm 와이드) 슈나이더 렌즈로 고화질의 선명한 사진을 찍을 수 있으며, 쉽고 간단한 메뉴와 사용법을 선호하는 세대를 위해 3.5" 와이드 풀 터치 스크린과 스마트 터치 UI를 함께 적용했다.

‘WB210’에 적용된 스마트 터치 UI는 소비자가 카메라의 각종 기능 설정시 스마트 폰의 앱과 유사한 메뉴를 직접 선택하여, 설정 값을 쉽게 변경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카메라 사용시 자주 사용하는 슈퍼 와이드샷·원터치 촬영·타이머 촬영·뷰티샷·아웃 포커싱 등의 특화기능은 별도의 앱 스타일 메뉴로 구성하여 소비자가 카메라의 여러 가지 기능을 별도로 설정할 필요 없이 손쉽게 사용이 가능하다.

독특한 디자인의 ‘ST6500’은 1,615만 고화소에 3.0" 와이드 풀 터치 스크린과 광각 26mm 광학 5배 줌 렌즈를 적용하여 큰 화면에서 보다 편리하게 고감도의 정지영상과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ST6500’은 ‘Unique Fluid Design’의 디자인 컨셉으로 태극 문양의 유선형 외관을 갖췄다. 전원 버튼에는 푸른 빛의 고급스러운 블루링을 장착하고 카메라 뒷면의 줌 버튼과 메뉴 버튼 등을 일체형으로 배치하여 깔끔해 보이면서도 사용하기 편리하다.

셀프 촬영에 특화된 듀얼뷰 카메라인 ‘PL170’은 1,615만 고화소에 광각 26mm 광학 5배 줌 렌즈를 적용했으며, 3.0“ 메인 LCD와 1.5” 전면 LCD 장착, 듀얼 손떨림 방지를 적용하여 사용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제품이다.

특히, ‘이지 셀프샷’ 기능으로 카메라 상단에 별도의 전면 LCD 버튼에 파워 기능을 추가하여, 카메라 전원을 켜지 않고 전면 LCD만 켠 상태에서도 셀프촬영이 가능해 배터리 소모를 최소화 할 수 있다. 전면 LCD를 활용한 ‘칠드런 모드’와 ‘점프샷’ 등 듀얼뷰 카메라 만의 특화기능도 강화하여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혔으며, 매직 프레임, 스마트 오토는 물론 스마트 필터 기능으로 편리함을 더했다. ‘WB210’은 블랙·실버·레드(글로벌 기준) 3가지 색상으로 다음주 후반에 본격 출시되며, 소비자 가격은 35만 9천원이다.

‘ST6500’은 블랙과 실버(글로벌 기준) 2가지 색상에 소비자 가격은 39만 9천원, ‘PL170’은 블랙·실버·레드·퍼플(글로벌 기준) 네 가지 색상에 소비자 가격은 30만 9천원이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