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고 싶은 물닭 "날고 싶어요"

강릉=연합뉴스 / 기사승인 : 2011-03-17 10:51:56
  • 카카오톡 보내기
  • -
  • +
  • 인쇄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강원 강릉 경포호수에서 겨울을 보내고 있는 물닭 무리 가운데 1마리가 발이 물속 어디에 걸렸는지 날기 위해 무척 애를 쓰는 모습이 안타깝다. 그러나 이 물닭은 1시간 이상을 퍼덕거리다 마침내 탈출하는 데 성공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