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팅 활성화하면 비정상적 암 혈관 차단 한다…종양 성장·전이 억제

이수근 기자 / 기사승인 : 2019-07-30 13:16:55
  • -
  • +
  • 인쇄

[일요주간=이수근 기자] 김찬·전홍재 교수·양한나 박사(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 연구팀이 암 내부의 비정상적인 혈관을 차단하는 단백질 스팅 역할을 규명했다.
  
면역세포에 있는 스팅은 암세포에서 나온 DNA 조각을 탐지해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공격하도록 준비시키는 센서 역할을 한다. 이 때문에 스팅을 활성화시키는 작용제와 관련한 면역항암제 임상연구가 다국적 제약사를 중심으로 진행되고 있다.
 

▲ 김찬·전홍재 교수·양한나 박사로 구성된 연구진은 기존에 잘 알려진 면역세포에서가 아니라 암혈관 세포에서의 스팅의 역할을 규명해 이러한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실마리를 찾아냈다.ⓒPixabay


하지만 70%의 환자는 내성을 갖는다고 알려져 있다.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인지하지 못하거나 무분별하게 생성된 암혈관이 면역세포가 종양 내로 침투하는 것을 방해하는 것이 문제였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연구진은 기존에 잘 알려진 면역세포에서가 아니라 암혈관 세포에서의 스팅의 역할을 규명해 이러한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실마리를 찾아냈다.
 
400여 명의 난치암 환자 암조직을 분석해 암혈관에서 스팅을 활성화시키면 암 내부의 비정상적인 혈관이 차단돼 종양의 성장과 전이가 억제되는 것을 확인했다.
 
스팅 작용제가 해로운 암혈관을 억제하는 한편 면역반응에 이로운 혈관만을 남겨 면역세포가 암 내부로 잘 침투할 수 있도록 한다는 설명이다.

 

▲ 스팅 작용제를 이용한 면역항암치료법(모식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실제 면역항암제에 반응을 보이지 않던 내성암이 스팅 작용제, 암혈관신생억제제, 면역항암제를 삼중 병용했을 때 약 60%에서 소실됐다.
 
또 암혈관 내 스팅 단백질이 많을수록 더 좋은 예후를 가지는 등 암혈관에서의 스팅의 역할이 종양 내 면역반응과 밀접히 관련됨을 알아냈다.
 
김찬 교수는 “면역항암제의 효과를 증강시키고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새로운 치료전략을 확인한 것”이라며 “스팅 작용제를 이용한 면역항암치료는신장암, 간암, 췌장암, 방광암과 같은 난치성 암 치료에 더욱 효과적인 치료법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 성과는 임상의학 분야 국제학술지 저널 오브 클리니컬 인베스티게이션의 7월25일자로 게재됐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뉴스댓글 >

주요기사

+

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