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망경] 서울세계로병원! ‘무릎 인공관절 수술’ 세계 최고봉

소정현 기자 / 기사승인 : 2021-11-22 16:45:35
  • -
  • +
  • 인쇄
최소 침습무릎 인공관절 최다수술 공식 인증
한국기록원(KRI), WRC, WRA 최고기록 영예
조직손상 최소화로 ‘빠른 회복’ 최첨단 수술법
▲ 지난 11월 18일 서울세계로병원 세미나실에서 개최한 인증 기념식 모습

 

[일요주간 = 소정현 기자] 서울세계로병원 정재훈 병원장이 집도한 최소 침습 무릎 인공관절 수술이 ‘한국기록원’(韓國記錄院, KRI)과 ‘미국 세계기록위원회’(WRC), ‘월드레코드아카데미’(WRA) 세 곳으로부터 “최소 침습 최다 슬관절 전치환술(MIS TKR)” 분야의 최고 기록을 공식 인증 받았다고 서울세계로병원은 19일 밝혔다.

세계적 전문화와 감동적 프로세스를 강조하며 관절, 척추, 내과, 검진을 중점으로 진료하고 있는 서울세계로병원 정재훈 병원장은 지난 2005년 5월 MIS TKR 첫 수술을 시작하여 올해 2월 19일까지 총 8,133례를 집도하며 이번 최고 기록을 수립하였다.

한국기록원은 이번 인증을 위해 서울세계로병원으로부터 합리적이고 합법적인 공개 가능한 범위 내에서 수술 실적 입증자료와 의료인의 정보, 병원 인‧허가와 관련된 문서, 미디어에 의한 독립보강증거 결과물, 기록 도전 개요서, 공증인 사무소의 사실 확인 공증 문서, 제 3자의 확인서 등 구체적이고 객관적인 입증자료를 제출 받고 이번 인증을 확정하였다.

정원장은 MIS TKR 수술에 대해 “인공관절 수술 시 절개 부위를 최소화 하는 수술기법으로 일반적인 인공관절 수술이 대개 피부를 12~15cm 절개 후 슬개골을 뒤집어 수술하는 반면, 최소 침습 무릎 인공관절 수술의 경우 피부 절개를 7~9cm로 최소화하여 슬개골을 뒤집지 않고 상슬개낭도 보존시키며 수술함으로써 주위 조직 손상을 최소화하여 출혈, 통증, 관절운동, 보행 등에서 빠른 회복을 보이는 수술법이다.”라고 설명하였다.

또한 정원장은 “관절염으로 고생하시는 분들이 인공관절 수술을 꺼리는 이유 중 하나가 수술 후 통증과 관절운동 과정에서의 통증인데 최소 절개법은 수술 시 고통을 줄이는 것 이외에도 빠른 재활과 일상 복귀에도 도움을 줄 수 있다.”라고 말하였다.

특히 정원장은 ‘미국정형외과학회’(AAOS)에 MIS TKR 수술에 대한 영상을 학회교육용 자료로 발표했으며, 해당 영상은 학회로부터 우월성을 인정받아 교육용 자료로 활용되고 있다.

 

[저작권자ⓒ 일요주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이슈

댓글 0

댓글쓰기
  • 이 름
  • 비밀번호

- 띄어 쓰기를 포함하여 250자 이내로 써주세요.
- 건전한 토론문화를 위해,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비방/허위/명예훼손/도배 등의 댓글은 표시가 제한됩니다.


많이 본 기사